default_setNet1_2

밀알복지재단, 서울교통공사와 업무 협약 체결

기사승인 2019.03.14  10:31:53

공유
default_news_ad1
   
사진 제공. 밀알복지재단

밀알복지재단이 지난 13일 서울교통공사 9호선 운영부문에 휠체어를 기부하고, 교통 약자의 이동권 보장과 장애인의 사회 통합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업무 협약에 따라 장애인 봉사자가 직접 9호선을 이용해보고 개선점을 제안한다. 지난 8일 시각장애인 두 명이 지하철 9호선 3단계 구간(삼전~중앙보훈병원)의 시설을 한 차례 점검했다.

'장애 인식 개선' 캠페인도 벌인다. 특히 장애인의 날이 있는 4월 밀알복지재단은 9호선 2~3단계 구간(언주~중앙보훈병원)의 각 역사마다 장애인권과 관련한 다양한 시민 참여형 이벤트를 개최할 계획이다.

기부된 휠체어는 장애인이나 노인, 임산부 등 교통 약자가 이용할 수 있게 최근 신설된 9호선 3단계 구간에 비치된다.

배용진 기자 cowalk1004@daum.net

<저작권자 © 함께걸음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